Back to series

설교 제목: “그 하나님께 감사하였더라!”
설교 본문: 다니엘 6:10-18

오늘 본문은 다니엘의 삶을 통해 감사하는 자의 축복이 어떠한지를 말씀하고 있습니다. 본문 10절은 그 당시의 상황을 이와 같이 말씀합니다. “다니엘이 이 조서에 어인이 찍힌 것을 알고서 자기 집에 돌아가서는 그 방의 예루살렘으로 향하여 열린 창에서 전에 행하던 대로 하루 세 번씩 무릎을 꿇고 기도하며 그 하나님께 감사하였더라.”

그 당시의 왕이었던 다리오왕이 앞으로 삼십 일 동안에 누구든지 왕 외에 어느 신에게나 사람에게 기도하면 사자굴에 던져 넣겠다는 조서를 백성들에게 내린 것입니다. 이 조서가 만들어진 이유는 다리오왕이 다니엘의 총명함과 충성스러운 모습을 보고는 세 총리 가운데 가장 높은 총리로 다니엘을 세우려고 하였기 때문입다.

이것을 시기한 다른 두 명의 총리와 그들을 추종하는 방백들이 다니엘을 죽이려고 왕에게 이런 조서를 만들도록 한 것입니다. 이런 상황 속에서도 다니엘은 매일 행해오던 대로 하루 세 번씩 예루살렘을 향해 창을 열어놓고는 무릎을 꿇고 기도하였니다. 왜냐하면 다니엘에게는 하나님께 기도하는 것이 자신의 어떤 일이나 문제보다 더 중요하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여기에서 특이한 것은 다니엘이 이 조서가 만들어진 것을 알고도 기도하는 것을 중단하지 아니하고 기도 중에 하나님께 감사하고 있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다니엘은 자신이 하나님께 기도하면 사자굴에 던져저 죽게 되는 것을 알면서도 원망하거나 불평할 수 아니하고 오히려 하나님께 감사하고 있는 것입니다.

다니엘은 좋은 일이 있을 때만 감사하는 것이 아니라, 자신에게 이런 죽음의 어려움이 앞에 있는 상황에서도 감사하고 있는 것입니다. 다시 말하면, 감사는 모든 환경에서 감사하는 것입니다. 내가 넘어졌을 때도 감사하는 것이요, 내가 실패했을 때에도 감사하는 것이요, 내가 문제를 만났을 때에도 감사하는 것입니다.

더 나아가 내가 죽을 일을 당한다고 하더라고 감사하는 이것이 오늘 본문을 통해 배워야 하는 하나님의 말씀입니다. 다니엘은 조서에 따라 체포되어 사자굴에 던져 졌지만 이미 하나님은 그 안에 천사를 보내어서 사자들의 입을 봉하게 하셨고 그를 상치 않게 하셨습니다. 그곳에서 하나님이 보호하심을 경험하게 된 것입니다.

이렇게 다니엘이 하나님만을 의지하며 어떤 상황에서도 감사하며 살아가자 하나님은 그를 최고의 높은 자리에 앉히시고 그의 삶을 다리오 왕의 시대뿐만 아니라 그 다음 왕인 고레스 왕의 시대에도 형통의 삶을 살아가게 하였습니다. 다니엘처럼 감사하는 삶을 통해 이와 같은 축복을 누리시는 모든 성도님들이 되시기 바랍니다.

질문:
1. 다니엘이 당한 문제는 무엇입니까?
2. 다니엘은 자기 앞에 놓여 있는 문제에 대해 어떻게 하였습니까?
3. 하나님은 다니엘을 사자굴에서 어떻게 보호하셨고 그리고 어떻게 축복하셨습니까?
4. 감사는 언제 해야 할까요?
5. 감사절을 맞으며 그 동안의 삶 속에서 감사를 통해 체험한 하나님의 은혜와 축복이 있으시면 함께 나누시기 바랍니다.